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2
ad37

한국수력원자력, ‘원자력 유관기관 대표 상생·소통 간담회’ 개최

기사승인 2020.03.26  19:37:38

공유
default_news_ad2

- 코로나19 피해에 대한 중소기업·지역 지원방안 논의

   
▲ 한수원, 원자력유관기관 간담회
한국수력원자력(이하 한수원)은 지난 25일 ‘상생·소통을 위한 원자력 유관기관 대표 간담회’를 개최했다.

서울·대전·경주 3개 지역을 화상으로 연결해 진행된 간담회에는 한수원 정재훈 사장을 비롯해 한국전력기술, 한전KPS, 한전KDN, 한전원자력연료와 두산중공업, 수산인더스트리, 국책연구소 등 12개 기관의 경영진이 참여해 동반성장, 지역상생, 소통협력에 대한 각 기관의 활동실적과 향후 계획을 점검했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한 협력중소기업과 지역사회의 피해에 대한 지원방안에 대한 논의도 있었다.

한수원을 비롯한 원자력 유관기관들은 경제 및 산업계 전반에 대한 코로나19 피해의 심각성에 공감하며 협력중소기업과 지역사회를 위해 마스크 10만여 장과 1만여 개의 손세정제, 10억여 원의 성금을 전달하는 등 피해확산 방지를 위한 긴급조치를 취한 바 있다. 향후에도 중·소상공인 및 지역경기 피해를 최소화키 위해 지속적으로 지원을 확대키로 뜻을 모았다.

한수원 정재훈 사장은 “지금이야말로 상생협력의 정신에 입각한 공동의 노력이 필요할 때”라며, “국가적인 위기사항을 극복키 위해 원자력 유관기관들이 힘을 모으자”고 말했다.

이명진 기자 lmj7880@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40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