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2
ad37

성주군 대구 31번 확진자 관련 발빠른 대처

기사승인 2020.02.19  19:38:36

공유
default_news_ad2

- 성주군 공무원 51명 재택근무 실시, 24시간 비상방역체제 가동

   
▲ 성주군재난안전대책본부 긴급대책회의 장면/성주군 제공
이병환 성주군수는 코로나19 대구 31번 확진자의 동선이 발표됨에 따라 지난 15일 대구 동구 퀸벨 호텔에서 열린 성주군청 직원 결혼식이 같은 호텔에 비슷한 시간대에 참석한 것으로 확인하고 성주군 재난안전대책본부 긴급대책회의를 실시한 후 24시간 비상방역체제를 가동했다.

이날 확진자가 호텔 2층 뷔페에서 10시30분부터 12시까지 머무는 동안 성주군청 공무원은 11시30분 3층 결혼식에 참석했으며 다행히 확진자와 같은 장소는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그러나 만일의 경우에 대비하여 예식장 참석자 51명 전원에 대한 당일 발열검사를 실시한 결과 이상이 없었으며 개인 위생수칙 준수를 당부한 후 재택근무를 하도록 조치했다.

또한 군은 주민들의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본청 및 읍·면사무소, 경로당, 다중 이용시설 등에 일제 긴급소독을 실시했다. 아울러 군은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마스크, 손소독제를 배부할 예정이며 계획된 모든 행사, 회의, 모임 등을 취소하도록 조치했다.

이병환 성주군수는 군민에게 차분한 대응을 부탁하면서 과도한 공포와 불안은 갖지 않도록 당부 하였고, 앞으로 질병관리 본부의 지침에 따라 군민들에게 믿음을 줄 수 있도록 철저한 대응을 지시했다.

최태수 기자 cts8100@naver.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40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