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2
ad37

강훈 포항북구 예비후보 광폭 행보 눈길

기사승인 2020.02.12  19:49:21

공유
default_news_ad2

- 뒤늦은 예비후보 등록 불구, 6일 만에 지지도 8.4% 기염 토해

   
강훈<사진>자유한국당 포항북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지역구를 누비는 ‘광폭’ 행보를 보여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달 22일 포항시 북구 선관위에 예비후보로 등록한 강 후보는 지진 피해자들의 임시 거처가 있는 흥해체육관을 수차례 방문한데 이어 포항지진 특별법 설명 및 주민의견 수렴회에 참석하는 등 지역 민심과 현안 청취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특히 죽도시장과 흥해시장을 세 차례 방문한 데 이어 틈나는 대로 북부, 양학, 두호종합시장 등을 찾아 서민들의 애환을 듣고 있다.

지난 주말에는 강 후보의 처와 아들, 딸 등 네 가족이 북구 청하면, 송라면과 죽도시장 일대를 집중 방문해 주민들의 이목을 끌었다.

강 후보는 우현사거리 등에서 출근 시간 인사도 병행하고 있다.

강 후보는 후보 등록 6일 만인 지난달 28일 실시한 한 언론매체의 국회의원 후보 여론조사에서 8.4%의 지지율을 기록해 주목을 받았다.

해당 매체는 “강 후보의 능력과 참신성, 개혁성을 바탕으로 단숨에 높은 지지율을 기록했다”고 분석했다.
강 후보측은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 등으로 지역에서 정치 신인들의 얼굴 알리기가 쉽지 않다”면서 “부지런히 민생 현장을 쫒아다니며 지역 현안을 듣고 챙기는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강 예비후보 측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언론인 생활동안 취재해왔던 굵직한 기사 중 ‘함박도, 북한군 기지 최초공개’, ‘조국 전 법무부장관 일가의 비리에 대한 3부작’ 등의 보도를 소개하는 등 문재인 정부의 안보 무능, ‘내로남불’식의 도덕성 결여를 비판하는 내용 등을 담아 알리는 등 사이버 홍보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항도초, 동지중, 포항고, 서울대 사회학과를 졸업한 강 예비후보는 조선일보와 TV조선 등에서 25년간 사건 기자로 활약한 가운데 ‘관훈언론상’ ‘대통령표창’을 수상하는 등 지역이 배출한 대표적인 특종 기자로 정평이 나있다.

한편 (주)경북미디어 뉴스앤포항에서 (주)코리아정보리서치에 의뢰해 실시한 이번 여론조사는 1월 28일 포항 북구 선거구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501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http://www.nesdc.go.kr) 여론조사결과 등록현황을 참고하면 된다.

이영균 기자 lyg0203@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40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