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2
ad37

경주시, 한수원과 공익형 태양광사업 업무협약 체결

기사승인 2020.02.12  19:48:19

공유
default_news_ad2

- 주차장, 건물옥상 등 시 공유재산을 활용한 경영수익 창출 및 재생에너지 보급 확대

경주시는 한국수력원자력과 재생에너지 분야 상생발전을 위해 12일 시청 대외협력실에서 주낙영 시장, 정재훈 한수원 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경주시 공유재산 활용 공익형 태양광사업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한수원은 태양광발전사업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및 안정적인 재생에너지 보급·확대와 더불어 RPS((Renewable Energy Portfolio Standard) 발전사업자가 총발전량의 일정비율을 태양광 등 신재생에너지로 발전해 공급하는 제도) 의무공급량을 확보하고, 경주시는 정부의 재생에너지 3020 정책부응 및 토지, 건물 등 공유재산을 활용한 임대료 등 수익 창출이 기대된다.

설치 공간은 시 공유재산 중 주차장 또는 공공건물 옥상으로 태양광 설치, 유지관리, 사후처리 등 비용부담 일체는 한수원이 부담하고, 시는 발전사업 인·허가 지원, 임대료 수입 외에 사계절 눈, 비 햇빛 등 차단으로 공공시설 이용객들에게 편의를 제공하게 된다.

한수원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올해 안에 약 143억 원을 투자해 약 7㎿ 태양광설비를 구축할 계획으로, 오는 9월 착공, 12월 준공을 목표로 연간 1만5천330㎿의 전기를 생산하게 된다. 또한 경주시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관내 태양광사업 가능지점을 지속적으로 발굴할 계획이다.

주낙영 시장은 “지역을 대표하는 에너지 공기업인 한수원과 재생에너지 사업 확대와 공공부지 임대료 수익과 공공시설 이용자들에게 편익을 제공하는 일석삼조의 효과를 거둘 수 있고 지역 업체, 장비, 인력 활용을 통한 일자리 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에도 크게 기여하는 지역발전의 성공 롤 모델이 되기를 희망한다”며 사업추진에 적극적인 협조를 약속했다.

이명진 기자 lmj7880@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40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