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2
ad37

포항지역발전협의회 제20대 공원식 회장 취임

기사승인 2020.01.15  17:25:10

공유
default_news_ad2

- 지역현안 문제 해소 위해 주도적 역할 다짐

   
▲ 공원식 신임회장
사단법인 포항지역발전협의회는 오는 17일 오후 5시 30분부터 필로스 호텔에서 회원과 내빈 등이 참석한 가운데 총회를 열고 공원식(66) 수석부회장을 회장으로 선출하고 취임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포항지역발전협의회(이하 포발협)는 포항지역의 대표적인 시민사회단체로 지난 1982년 '뜻있는 구안지사(具眼之士)여! 지식인이여! 근로대중이여! 하나로 결집된 힘으로 향토 포항 육성 건설에 정혼을 모아 일사불란하게 총진군하자' 는 발기선언문을 내걸고 창립됐다.

포발협은 △포스텍, 한동대 등 지역에 4년제 대학설립유치 △포항-삼척간 철도개설 건의 △포항-울진간 4차선 조기개설 건의 △영일만항 조기건설 건의 △KTX 포항노선 유치 추진 등 지역발전과 관련된 현안과제가 있을 때 마다 그 중심에 서서 추진해 왔다.

이번에 20대 회장으로 취임하는 공원식 회장은 흥해읍 출신으로 포항시의회 의장, 경상북도 정무부지사, 경북관광공사 사장을 역임하면서 포항발전과 경상북도 발전에 큰 공헌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포항 11.15 촉발지진 범시민대책위원회’ 공동위원장으로서 지난 2017년 발생한 포항지진에 대한 특별법 제정에 앞장섰다.

공원식 회장은 “많은 업적을 남기시고 떠나시는 허상호 회장님의 희생과 봉사 정신이야 말로 높이 평가돼야 한다고 생각되며, 본회 발기선언문의 정신을 발전시켜온 역대 회장님들의 업적을 이어받아 회장으로서의 소임을 다하고자 다짐을 한다”고 말했다.

또한, “지역현안 문제 해소를 위하여 주도적 역할을 하겠으며, 포항의 모든 단체와 연합활동을 통하여 지역발전의 중심에 서는 포항지역발전 협의회를 만들겠다”고 회장으로서의 포부를 밝혔다.

김민지 기자 10hyacinth@naver.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40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