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2
ad37

경자청, 조지아주-앨라배마주 투자유치 활동 *중요게제*

기사승인 2019.11.07  19:09:32

공유
default_news_ad2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청장 이인선, 이하 경자청)은 지난 4일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시 미국 동남부상공회의소에서 소프트웨어 기업인 I사, 애틀랜타 시청 관계자 등 20명이 참가한 가운데 투자유치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번 투자유치설명회에서 I사는 로봇 소프트웨어 제작업체로 수성의료지구 및 대구경북지역의 로봇기업과 합작법인 설립을 타진해 오고 있는 잠재적인 투자기업이다.

경자청은 이번 설명회 기간 중 벤츠·토요타·폭스바겐 등 자동차기업과 현대·기아·SK이노베이션·LG하우시스·한화 한국기업이 진출해 있는 미국 동남부지역 한미상공회의소와 연계해 조지아주와 앨라배마주의 지역기업과 대구경북 지역기업 간의 협력관계 구축을 통한 투자유치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이인선 청장은 “앨라배마주는 대구경북은 지역경제와 일자리에 미치는 파급효과가 큰 자동차 부품산업이 주력산업이라는 공통점이 있다”면서 “앨라배마주와 인접한 조지아주의 지역기업 유치 뿐만 아니라 자동차 부품업체들과의 합작법인 설립을 통한 대구,경북 지역기업의 판로개척과 수출증대도 적극적으로 협력할 계
이라고 밝혔다.

조영준 기자 jebo777@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40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