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2
ad37

세계챔피언 배출 포항권투, 전국직장인복싱대회 2연패 향해 순항

기사승인 2019.10.09  19:43:04

공유
default_news_ad2
   
‘제5회 전국직장인복싱대회' 예선 및 준결승전에서 3명 결승 진출 쾌거
오는 19일 경주실내체육관 결승전,
3명 중 1명만 우승해도 대회 2연패 달성


세계챔피언 배출 포항권투(관장 제해철) 직장인선수단이 지난 5일 경주권투체육관특설링에서 열린, ‘제5회 전국직장인 복싱대회’ 예선 및 준결승전에 출전, 김이영(여,34세) 등 3명의 선수가 결승에 올라서 지난해에 이어 종합 우승 2연패를 향해 순항 중이다.

이 대회는 전국의 직장을 다니는 복싱인의 화합과 건전한 여가활동을 위해서 경주권투 강호원 관장이 주최했다.

경기는 35세 이하와 이상 각 6개 체급, 여자부 3개 체급, 총 19개 체급으로 나누어 평소 건강목적의 생활체육복싱 직장동호인들이 출전해 승부를 겨룬다,

결승전은 오는 19일 14시부터 경주실내체육관 특설링에서 (사)한국권투협회 경북지회 주최로 개최되며, 직장인 복싱대회 외 프로복싱, 연예인 공연, 유명우 전 세계챔피언 사인회도 준비되어있다고 한다.

포항권투 제해철 관장은 “지난 4회 대회에도 올해처럼 결승에 3명의 선수가 결승에 올라 금메달1개, 은메달2개를 획득 종합우승한 바 있다”며 “이번 대회에도 우승을 위해 한글날 등 휴일도 반납한 채 최선을 다해 훈련하고 있다. 멋진 경기로 종합우승 2연패를 이루겠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권수진 기자 5369k@naver.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40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