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2
ad37

‘제43회 성류문화제’행사 와 ‘제47회 울진군민 한마음 체육대회’ 전면 취소

기사승인 2019.10.09  19:42:54

공유
default_news_ad2

- 태풍 피해 복구를 위해 전력

울진군은 태풍 피해 복구를 위해 오는 11일부터 13일까지 성류굴입구 및 울진연호공원 일원에서 개최될 예정이었던‘제43회 성류문화제’행사를 전면 취소한다고 밝혔다.

울진군이 주최하고 울진문화원이 주관하는 성류문화제는 ‘제5회 울진군 주민복지박람회’와 함께 지역 향토문화의 특색 있는 축제와 문화예술의 다채로운 행사를 열려고 했으나,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인해 울진군 전반에 걸쳐 인명과 재산손실의 막대한 피해가 발생됨에 따라, 이재민 구호와 재해복구가 시급하여 울진군과 울진문화원이 불가피하게 행사일정을 전면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또 울진군체육회는 오는 26일 열릴 예정이었던 제47회 울진군민 한마음 체육대회를 비롯한 종목별 울진군체육회장기 대회를 전면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그러나 울진금강송배 전국남녀오픈 볼링대회와 생활체육동호인클럽야구대회 등 경북도 및 전국 단위 대회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개최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전찬걸 군수는“태풍으로 인한 이재민과 피해복구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장부중 기자 bu-joung@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40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