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2
ad37

국제통용자격을 갖춘 특성화고 학생, 세계로 진출

기사승인 2019.07.16  20:19:07

공유
default_news_ad2

- 2019년 경북교육청 글로벌 현장학습 사전교육 및 발대식

   
▲ 16일 경주화백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글로벌 현장학습 사전교육 및 발대식'에서 임종식 도교육감이 파견학생, 교사들과 함께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경북교육청
경북교육청은 16일 경주화백컨벤션센터에서 글로벌 현장학습 사전교육 및 발대식을 가졌다.

이날 발대식에는 3차에 걸쳐 선발된 파견학생과 학부모, 파견교사 및 담당교사 등 300여 명이 참석해, 글로벌 현장학습 운영에 관한 안내와 글로벌 안전교육, 파견국가의 문화 이해에 대한 교육을 진행했다.

글로벌 현장학습은 특성화고와 마이스터고 3학년 학생이 3개월간 해외 현장학습을 통해 기술 강국의 선진기술을 습득하고 졸업 후 해외 취업에 도전하는 프로그램이다.

2010년 일본, 중국에 10명 파견을 시작으로 2018년까지 9년간 9개국 927명을 파견해 특성화고·마이스터고 학생들의 해외 취업에 큰 발판이 됐다.

올해는 독일·체코·네덜란드·호주·싱가포르·중국 등 6개국에 150명의 학생을 파견할 예정이다.

특히 국제통용자격과정 운영을 통해 학생들이 국제경쟁력을 갖추고 해외에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 국제통용자격과정 조리 3기와 용접 1기가 호주로 글로벌 현장학습을 떠난다.

임종식 교육감은 “경북 글로벌 현장학습이 현재까지 해외파견 1천명, 국제통용자격 취득과 해외 취업 70% 달성의 성과를 거뒀다”며 “앞으로도 학생들이 국제경쟁력을 갖춘 맞춤형 전문 기술기능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안상수 기자 ass1920@naver.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40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