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캐시노트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2
ad37

구미지역 한국당 현역의원 물갈이 되나?

기사승인 2019.06.12  20:57:40

공유
default_news_ad2

- 구미갑·을에 도의원·고위행정관료 공천설 솔솔

내년 4월 치러질 제21대 총선에 구미지역 한국당 현역의원 물갈이설이 현실화할 지 주목된다.

현재 지역 정가에는 구미갑에 현역단체장 출신 A씨와 현직 고위 행정관료인 B씨가 자유한국당 공천 도전설이 나돌고 있다.
또한 구미을에는 현역 도의원인 K씨 이름도 나와 갑·을 양 지역 국회의원들이 바짝 긴장하고 있다.

이는 갑·을 지역 공천에 영향력을 발휘할 수 있는 인사가 해외에서 당 대표에게 이들 2명을 강력 추천한다는 근거없는 소문도 나돌아 구미지역 내년 총선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특히 내년 총선에서 맞대결 할 여당 인사도 구미을과 달리 구미갑에는 뚜렷한 인물이 없어 갑지역에 더많은 후보들이 한국당 공천에 적극 나서고 있다.

한국당 현역의원 물갈이설이 제기되는 것은 내년 총선의 경우 지난해 6월 치러진 자치단체장 선거와 달리 현재는 민주당 바람이 잠잠해져 한국당 공천을 받아도 당선에 승산이 있기 때문이란 여론이 지배적이다.

남보수 기자 bosu88@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40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