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37

뜨거운 지구를 위해 10분간 휴식을

기사승인 2019.04.21  20:31:10

공유
default_news_ad2

- 22일 지구의 날…공공건물 등 오후 8시부터 10분간 소등

경북도는 지난 19일부터 25일까지 제11회 기후변화주간과 22일 지구의 날을 맞아 공공기관을 중심으로 소등행사를 추진한다.
지구의 날은 1969년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발생한 해상기름 유출사고를 계기로 지구의 환경을 보호하자는 취지로 1970년 4월 22일 시작된 민간주도의 세계 기념일이다.

매년 지구의 날을 전후한 일주일을 기후변화주간으로 정해 온실가스 감축 및 저탄소 생활 실천의 필요성을 알리기 위한 여러 행사를 추진한다.

이번 소등행사는 도 본청 및 시·군 공공청사를 중심으로 22일 오후 8시부터 10분간 소등하고, 동시에 개인 가정에도 소등에 동참해 줄 것을 홍보함으로써 전기에 대한 소중함을 깨닫고 에너지절약을 통한 저탄소 생활실천 분위기를 확산시키기 위해 마련했다.

또한 소등행사 외에도 기후변화주간 동안 공공기관 1일 차없이 출근하기, 온실가스 줄이기, 자동차 미세먼지 저감 캠페인, 탄소포인트 가입 홍보부스 운영 등 시군별로 다양한 행사를 개최한다.

이임태 기자 sinam77@naver.com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40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