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37

김천시 봉산면새마을협, 구슬땀 흘리며 감자밭 조성

기사승인 2019.03.24  20:42:07

공유
default_news_ad2

- 휴경지 활용한 농작물 불우이웃에 전달

   
김천시 봉산면 새마을협의회(회장 박희왕, 부녀회장 이남수)는 지난 22일 회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휴경지 2천㎡에 감자밭 조성 작업을 완료했다.

이른 아침 신암리 황악예술촌에 모인 새마을협의회 회원 40여 명은 우선 트랙터를 이용해 경작지를 정리하고 비료를 뿌렸으며, 골골마다 비닐을 씌운 후 씨감자 3박스를 정성스레 심었다. 이렇게 휴경지 경작을 통해 생산된 감자는 6월에 수확해 독거노인과 결손가정 등 지역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할 계획이다.

박희왕 새마을지도자협의회장은 “갑자기 꽃샘추위가 찾아와 추웠을 텐데도 불구하고 적극적인 회원여러분들의 참여로 봉산면 감자밭이 완성될 수 있었다”며 감사를 표했다.

이날 함께한 조수만 봉산면장은 “새마을협의회원들의 헌신적인 봉사와 수고에 감사드리고 2019년에도 나눔, 봉사, 배려의 새마을 정신을 적극 실천해 더욱 화합하고 협력하는 봉산면이 되도록 다 같이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한편 봉산면새마을협의회에서는 휴경지 경작 작업뿐 아니라 각종 사업을 추진해 해마다 연말이면 지역 어려운 이웃에 연탄과 생활용품 등 위문품을 전달하고 있다.

최영열 기자 cyy1810@hanmail.net

<저작권자 © 대경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ad40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41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